제네시스 G70 가격 | 2022 신형 슈팅브레이크 | 가격표 다운로드 :: CAR 연구소

제네시스 G70 가격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제네시스의 G70은 2017년 9월 15월에 공개된 제네시스의 중형 스포츠 세단입니다. 아래에서 가격표 및 가격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함께보면 좋은 자동차글

팰리세이드 신형 가격표 바로가기

G70 중고차 시세표 바로가기

 

제네시스 G70 가격 정리

자동차 가격표가 잘 안보이신다면 파일을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이 링크 에서 확인도 가능합니다.

G70 슈팅브레이크 가격표.pdf
1.18MB

제네시스 G70 맴버쉽 서비스

제네시스 G70 가격표

제네시스 G70 선택품목

G70 컬러 휠 내부

돈되는 자동차 정보

자동차보험 싸게 가입 방법 5가지

중고차 할부 금리는?

 

G70 슈팅브레이크 신형 소개

슈팅브레이크란 사냥을 뜻하는 슈팅과 대형 마차를 의미하는 브레이크를 합쳐놓은 결합어입니다. 즉 슈팅브레이크란 쿠페와 같이 차별화된 디자인과 더 넓은 공간 활용성을 확보 후 기존 세단의 편안함을 계승한 모델입니다.

G70 슈팅브레이크는 자신의 취향을 살릴 줄 아는 사람들을 위한 새로운 모델입니다. 스타일리시한 측면과 날렵한 후면 디자인이 만들어내는 독특한 체형은 차별화된 감각을 보여줍니다. 다재다능하고 매력적인 공간과 스포티한 퍼포먼스는 자신만의 개성을 추구하는 사람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모든 것입니다.

제네시스 G70 상세 (제네시스 G70 가격표 정리)

메인 엔진 라인업은 2.0L 싱글 터보 가솔린, 3.3L 트윈 터보 가솔린, 2.2L 디젤 등이며 파워트레인은 뒷바퀴용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있습니다. 루머와 달리 제네시스 뉴욕 컨셉은 1% 반영되지 않을 것입니다. 현대자동차는 G70 양산 단계 직전까지도 뉴욕 콘셉트의 존재조차 몰랐다고 합니다.

뉴욕 콘셉트가 발표되었을 때 이미 G70의 최종 디자인 과정은 끝난 상태였고, 제네시스 뉴욕 컨셉은 미국 스튜디오를 위한 단독 콘셉트 모델입니다. 따라서 G70 양산차는 뉴욕 컨셉과 상관없이 진행되었습니다. 이미 공개된 실루엣에서 알 수 있듯이 모양 자체가 다릅니다. 오히려 VISION G 개념의 앞부분과 매우 유사합니다.

스팅어의 플랫폼을 공유하는 G70은 스팅어보다 가격이 비싸지만 차체 크기는 작습니다. 가격대가 스팅어보다 높아 알루미늄 소재 사용률을 높였다는 소문도 있었지만 스팅어와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7년 9월 1일부터 15일까지 프라이빗 쇼룸 행사는 선착순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서울·부산·대구·인천 등 전국 각지에서 진행되었으며, 서울의 경우 강남구 언주로 현대모터스튜디오에서 접수가 가능했습니다.

2020년 기준 기본 트림 가격대는 3848~5629만원으로 스팅어보다 트림당 300만~400만원 가량 비쌉니다. 여기에 2.0·3.3L 트림과 선택 가능한 옵션의 차이가 있었던 스팅어와 달리 G70은 옵션 폭이 넓고 엔진별 부품 차별성이 적습니다. 단, 스팅어의 전동식 파워 트렁크 시스템 및 D컷 스티어링 휠 은 제외되며, 상부 스포츠(7)의 3.3L 터보 트림에만 전자 컨트롤 서스펜션이 채택됩니다.

 

자동차 제네시스 G70 (제네시스 G70 가격표 정리)

당초 모든 트림에 LSD(Differential Gear Device)와 전자 서스펜션이 들어갈 것이라는 소문이 돌면서 기대감이 확산됐지만 둘 다 스포츠를 겨냥한 고급 트림에만 채택됐습니다. 물론 LSD는 AWD 모델에서 제외되었습니다. 하지만 해가 바뀌면서 LSD와 전자 서스펜션이 추가되고 있습니다. 최초 출시 시 3.3T에만 설치되며, AWD에서는 LSD가 삭제되었습니다.

이후 스포츠 패키지와 동일한 이름으로 2.0T가 제공됩니다. 2019년으로 바뀌면서 AWD에 LSD가 추가되었습니다. 그런 가운데 프리미엄을 표방하면서도 원터치 창문은 1열(운전석·조수석)에만 설치했고 파워트렁크 기능(8개)이 없어 빈축을 샀습니다. 파워트렁크 기능은 동급의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 차종도 아니기 때문에 큰 문제가 없지만 원터치 창문은 그렇지 않습니다. 프리미엄 브랜드라면 모든 윈도우를 원터치로 조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기본입니다. 원터치 윈도우는 3시리즈의 캔 트림과 1시리즈의 가장 낮은 트림까지 모든 윈도우에 적용됩니다.

여기에 2018년 등장한 모던 브랜드 싼타페TM도 모든 윈도우를 한 번의 터치로 조작할 수 있습니다. i30도 상위 트림의 모든 윈도우에 원터치 조작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2019년으로 변경하면서 파워 트렁크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2017년 9월 2일, G70의 외부 실루엣이 공개되었습니다. 9월 1일부터 일부 고객을 대상으로 유료 티켓이 필요한 비공개 쇼케이스가 열렸습니다.

예정대로, G70은 9월 15일 정오에 완전히 출시되었습니다. 그리고 제네시스에 따르면, V6 3.3리터 가솔린 트윈 터보의 제로백은 4.7초입니다. 이는 스팅어 V6의 3.3L 가솔린 트윈 터보보다 0.2초 빠른 속도이며, 2.0T는 제로백이 5.9초 걸린다고 합니다. 다만 이는 현대자동차가 발간한 공식 문헌에는 언급되지 않고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기자의 질의응답에서 나온 것입니다.

브로셔와 가격표에 제로백을 명시하는 스팅어와는 대조적으로요. 미국 잡지 Car And Driver의 2월 23일 기사에 따르면, 장기 테스트 (약 65,000 킬로미터를 주행한 후 테스트)에서 제로백이 선적 당시의 테스트보다 0.5초 짧은 5.4초라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아마도 길들이기, 날씨 등 주변 환경의 영향을 많이 받는 것 같습니다. 총 길이는 4,685mm로 기존 3시리즈(4,709mm)보다 24mm, C클래스(4,705mm)보다 20mm 짧습니다. 전 그걸 노리고 있었어요. 서스펜션 타입, 타이어 타입, 브레이크 구성 등이 형제 차인 스팅어와 동일합니다. 프론트 듀얼링크 맥퍼슨 스트럿 및 리어 휠 더블 위시본 기반 5링크 멀티 링크 서스펜션이 사용되었습니다.

17, 18인치 브리지스톤 포텐자 RE97입니다사계절 AS-02는 225/50R17, 225/45R18 사이즈로 적용되었으며, 19인치에는 여름용 UHP인 미슐랭 파일럿 스포츠4가 전면 225/40R19, 후륜 255/35R19 사이즈로 적용되었으며, 동일한 브레보 카운터 피스톤 캘리퍼도 노란색으로 적용되었습니다. 파격에 가까웠던 스팅어에 비해 상당히 점잖고 타협적인 디자인이라 최대한 대다수의 취향에 맞춘 디자인이라는 평가와 너무 쉽게(?)될 수 있다는 평이 있습니다. 대체로 이 정도면 충분하다고 합니다. 이 헤드램프의 2줄 LED 주간 주행등 특징은 아반떼 스포츠(…)입니다.닮았다는 평가도 있고, 물론 아주 작은 요소에도 디자인이 크게 달라지기 때문에 실물이 더 많이 나와야 제대로 알 수 있습니다. 반면에 측면이나 후면 디자인에 대한 부정적인 리뷰는 거의 없습니다.

다만 옆면과 뒷면 디자인은 BMW(실루엣 3시리즈, 후미등 2시리즈)를 강하게 의식한 것 같다는 기자들의 평가가 많았습니다. G70을 구매하려는 소비자 중에는 그랜저나 K7의 가성비를 걱정하는 소비자들이 꽤 있습니다. 독자 분은 완전히 다른 성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무엇을 원하는지 신중히 생각하고 결정해야 할 것입니다. 스팅아디젤이 유로6 규제에 LNT 방식으로 대응했던 것과 달리 G70 디젤은 처음부터 SCR 방식으로 대응하고 유로6 규제까지 강화한 것으로 보입니다.

 

자동차 제네시스 G70 반응

내부가 매우 좁습니다. 너무 좁아서 다음 단계를 고려해도 이해가 안 됩니다. 스팅어보다 좁아진 게 당연하고, 현재 BMW 3 시리즈, 메르세데스-C 클래스, 아우디 A4 등이 전작보다 더 넓어져 더욱 돋보입니다. 발의 위치도 문제입니다. 뒷좌석 공간을 보니 공간 자체가 좁고 쿠션도 길어서 다리 공간이 훨씬 좁아 보입니다.

다만 G70은 앞좌석을 일정 수준 이상 올리지 않으면 발을 넣을 수 없는 반면, 이 등급의 다른 차들은 뒷좌석에 앉으면 앞좌석을 내려놓을 수 있어 특히 불편합니다. 낮은 의석을 어필하다 보니 "자리 올려서 불태워"와 같은 씁쓸한 소리조차 내지 못한다. 키도 문제입니다. 뒷좌석은 공간이 없는 반면, 앞좌석은 아슬아슬하게 비어 있습니다. 이 높이는 작은 차와 같습니다. G70 뒷좌석에 대해서는 G70이 처음 개발됐을 당시 주요 벤치마킹 대상은 BMW 3시리즈(E90)였지만 G70의 실내가 BMW 3시리즈(20)보다 상대적으로 좁아졌을 것이라는 가설이 있습니다.

현대차 장진택 미디어오토 기자에 따르면 차량의 스포츠성을 강화하기 위해 앞좌석을 더 내렸고, 의자를 내리면 앞좌석이 뒤로 밀리면서 실내 공간이 좁아졌습니다. G70의 뒷자리가 상대적으로 좁다는 점이 사실 클럽과 자동차 커뮤니티에서 G70을 거부하는 주된 이유입니다. 이는 한국 고유의 차급 문화와 차체 크기(배기가스 포함)로 차의 등급을 평가하는 트렌드, 폭넓은 소비자들에게 각인된 가격인정이 결합된 것입니다.

물론 이 문화가 세계적으로 보편적인 것은 아니다. 이런 상황에서 G70의 제품 가치가 한국 자동차 시장 구성원들의 전통적 인식을 넘어설 수 있다는 주장도 있지만 국내 연간 자동차 판매 지형을 보면 사실이 아님을 알 수 있습니다. 자동차 시장의 지형을 잘 아는 현대차도 G70의 판매 목표를 상당히 보수적으로 설정하고 고급 세단과 독특한 스포츠 특성을 모두 내세우며 고소득층, 젊은 소비층을 공략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출시 직후 3,000여건의 주문이 들어왔는데, 2018년 5월뿐만 아니라 2017년 10월 기준 신차를 받으려면 최소 며칠에서 한 달 정도 기다려야 했습니다.

관련글보기

베뉴 가격표 정리

쏘나타 가격표 정리

아반떼 가격표 정리

이상으로 제네시스 G70 자동차 가격표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자동차 가격 기준은 작성일 기준입니다. 감사합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